본문바로가기

팩트체크 상세보기

HOME > 팩트체크 상세보기
보충 설명

"네이버가 실검(실시간 검색어)으로 광고비를 벌고 있는 건가요? ", "광고 마케팅 도배가 법적인 문제는 없는 건가요?" 최근 포털 사이트의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와 관련된 이용자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 급상승 검색어의 순위 대부분이 광고성 키워드로 채워지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급상승 검색어가 이런 현상을 보이는 이유는 무엇일까? 문제가 될 요소는 없는 것일까? 이용자들의 궁금증과 사실을 체크해봤다.

    검증내용

    [검증취지]

    포털 사이트 '네이버'의 급상승 검색어 대부분이 광고성 키워드로 채워지는 것에 이용자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있다. 포털 사이트가 직접 광고비를 받고 광고를 집행하는 것인지, 법적으로 이를 규제할 수는 없는 것인지에 대하여 의문을 가지고, 심지어는 잘못된 정보를 양산하는 누리꾼의 글이 심심찮게 보인다. 포털의 급상승 검색어의 최근 이슈에 대해서 궁금증을 해소하고 정확한 정보를 얻기 위해 이를 따져봤다.


    [검증내용]

    ◆  포털이 광고비를 받는다? -> 대체로 사실 아님

    (1) 네이버의 실시간검색어 관련 정책 확인

    *포털 사이트 네이버의 '급상승 검색어 순위 선정 기준'

    (출처 : 네이버 고객센터 - 공지사항)

    - 네이버의 급상승 검색어는 절대적 검색량이 아닌 상대적 검색량을 기준으로 정해진다.

    - 급상승 검색어의 순위 선정은 위 기준에 의한 알고리즘에 의해 정해지며, 원칙적으로 조정을 하지 않는다.


    * 포털 사이트 네이버의 '급상승 검색어 노출 제외 기준'

    (출처 : 네이버 고객센터 - 공지사항)

    -  네이버는 ▲개인정보 ▲명예훼손 ▲성인/음란성 ▲불법/범죄/반사회성 ▲서비스품질 저해 ▲법령에 의거하여 행정/사법기관의 요청이 있는 경우 ▲검색어가 상업적 혹은 의도적으로 악용되는 경우라는 7가지 예외 사항에 해당하지 않는 이상 검색어에 인위적인 조정이나 개입을 하지 않는다.


    * 네이버 관계자 인터뷰

    "광고도 기본적으로 하나의 정보이다. 어떤 사람에게는 도움이 되는 정보일 수 있지만, 어떤 사람한테는 굉장히 도움이 안 되는 정보라는 것도 알고 있다. 하지만, 이걸 판단할 수 있는 위치에 있지 않다"

    "저희는 그냥 사업자인 거고 플랫폼인 거고, 저희가 인위적으로 판단해서 조치를 취한다면 그게 하나의 ‘조작’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2) 토스의 '행운퀴즈', OK캐쉬백 '오퀴즈' 등 광고 마케팅 확인

    - '토스'의 '행운 퀴즈' 중 기업형 행운퀴즈는 기업이 주로 제품 및 서비스 홍보 목적으로 집행하며, 홍보하고자 하는 특정 상품에 대해 포털 검색을 유도하기 때문에 관련 단어들이 쉽게 급상승 검색어에 오른다.

    (출처 : 토스  애플리케이션 '행운퀴즈' 화면 캡처)

    * 토스 커뮤니케이션팀 관계자 인터뷰

    "행운퀴즈는 간편송금, 더치페이, 서포트 모금 등 송금의 맥락을 확장시켜주는 서비스"
    "토스의 행운퀴즈를 통해 제품 및 서비스 홍보 목적의 기업형 행운퀴즈 집행을 희망하는 곳이 있을 경우 토스와 별도 논의를 통해 운영 방침/기준에 부합하는 경우 진행한다"


    ◆  자발적 검색이기 때문에 법적인 문제는 없다? -> 사실

    * 현재 포털 사이트의 검색어와 관련해 규제할 수 있는 법적 근거는 없다

    - 사단법인 오픈넷 황성기 이사장(한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인터뷰

    "법적으로 이 문제에 규제를 가할 수는 없다”
    “KISO의 검색어 검증위원회 등 사회적 규제를 통해서 이용자와 사업자, 두 권익 간의 문제를 조정할 필요가 있다"


    - 토스 행운퀴즈 관계자

    "행운퀴즈는 처음부터 기업형을 염두에 둔 서비스는 아니었고, 실검을 보장하는 서비스가 아니지만, 실시간 검색어 관련 지적에 대해 충분히 공감하며 이에 적극적 개선안을 내놓게 되었으며 11월부터 새 가이드라인이 적용될 예정 "


    [최종판정]

    * '급상승 검색어'의 광고성 키워드는 포털의 광고 서비스가 아닌, 개인 업체의 이벤트를 통해서 유입되는 것 

    -> '포털이 광고비를 받는다'는 것은 대체로 사실 아님

    * 법적으로 광고성 키워드가 많다고 해서 이를 규제할 근거는 없음

    -> '자발적 검색이기 때문에 법적인 문제는 없다'는 것은 사실

    검증기사

 

×

SNU팩트체크는 이렇게 운용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