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증내용

    [검증대상] 

    반려동물을 통한 코로나19 감염 가능성


    [검증방법] 

    방역당국의 공식 입장 및 감염병 및 수의학 전문가 취재


    [검증내용] 

    결론적으로 우려되는 내용에 대한 가능성은 매우 희박하다. 우선 반려동물로부터 코로나 바이러스가 사람에게 재전파된 사례는 국내에 보고된 적이 없다. 

    방역당국은 혹여나 모를 가능성에 관련 조사에 착수하겠다고 밝혔지만, 다른 전문가들은 동물과 사람의 바이러스를 받아들이는 수용체가 다르기 때문에 감염 위험이 매우 낮다고 말한다. 

    실제로 천은미 이화여자대학교 목동 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반려동물에서는 사람의 감염 사례는 아직 없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서도 반려동물을 통한 사람의 감염성은 매우 낮다고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현욱 한국수의임상포럼 회장도 "동물들은 코로나19 감염이 사람만큼 쉽게 발생하지 않는다. 감염이 실제 일어나려면 바이러스 1~2개가 아니라 일정량의 바이러스에 노출되고 그 바이러스가 수용체를 통해 체내로 들어와야 한다"며 "하지만 개, 고양이와 사람은 수용체가 달라서 감염 위험이 낮다"고 말했다. 

    아울러 다른 종 사이에서 전파된 바이러스가 2차 전파를 일으키는 경우도 매우 희박해 전파가 되더라도 크게 우려할 필요는 없다고 말한다. 

    이후장 경상대 수의과대학 교수는 "예를들어 사람에게서 고양이로 전파된 바이러스가 또다른 고양이로 전파되기 어렵고 마찬가지로 고양이로부터 사람에게 전파된 바이러스가 또다른 사람에게 전파되는 경우는 사례가 없다"고 설명했다. 


    [검증결과]

    대체로 사실 아님

    검증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