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anner joongang

    검증내용

    전문가들은 우선 발전 시간에 의문을 제기했다. 노종석 중앙대 전기전자공학부 교수는 “태양광 전력 생산 가능 시간은 한국 전 지역 평균이 3시간 30분, 위도가 다소 높은 서울의 경우는 3시간 20분 정도”라고 설명했다. 그나마 이 시간도 태양광 패널이 정남향으로, 그림자 없는 곳에 설치됐을 경우다. 노 교수는 “하루 평균 3시간이 안될 가능성이 매우 높은 곳들”이라고 설명했다.


    6평형 벽걸이 에어컨의 소비전력도 서울시는 650Wh라고 발표했지만 이 수치도 정확치 않다. 28일 LG전자는 “(6평형) 최신 제품의 소비 전력이 690Wh”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도 “타사와 비슷한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경비실에 설치된 노후 에어컨은 700Wh를 넘는 제품들이 대부분이라는 얘기다. 노 교수는 “발전량과 소비 전력을 엄밀히 계산하면 결국 태양광 패널이 만들어낸 전기로 에어컨을 가동할 수 있는 시간은 약 두시간 정도라고 보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설명했다.


    검증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