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팩트체크 상세보기

HOME > 팩트체크 상세보기

인터넷 루머

  • 정치인(공직자)과 관련된 사실
  • 정치, 6.13 지방선거
보충 설명

제7회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이재명 후보가 당선된 뒤 경기도지사 무효투표수가 타 시도보다 높으며 이는 이재명 당선인에 대한 도민의 불신이 원인이라는 주장이 SNS를 중심으로 제기되고 있다. 이번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나온 무효투표수는 실제로 높은 편이었는지, 이재명 당선인에 대한 불신이 무효투표수에 영향을 줬는지 검증해본다. 

    • Banner news1

    최종 등록 : 2018.06.15 17:51

    수정이유: 오타 수정

    검증내용

    검증대상

    일부 SNS를 중심으로 이번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이재명 당선인에 대한 불신 때문에 무효투표수가 높게 나왔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나온 무효투표수는 실제로 높은 수준이었는지, 그 원인이 이재명 당선자에 대한 불신 때문인지 검증해본다. 


    검증내용

    확인결과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나온 무효투표수는 10만9428표로 전국에서 가장 높다. 하지만 비율로 보면 경기도 무효투표율은 1.8%로 17개 광역단체 중 9번째에 불과하다. 오히려 2014년 선거때와 비교하면 무효투표율은 1.1%p 줄어들었다. 

    또  집단 무효표가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 무효투표의 원인을 후보자에서 찾는것도 어렵다. 현재 중앙선관위는 잘못 기표한 표와 백지표 모두 무효투표로 집계하기 때문에 기표실수인지 의도적인 기표오류나 백지투표 행사인지 구분할 수 없기 때문이다.


    검증결과

    검증결과 경기도지사 선거 무효투표수는 타 시도에 비해 양호한 편이었으며 이재명 당선자와 무효투표수 사이에도 뚜렷한 상관관계를 찾을 수 없다. 이에 '전혀 사실 아님'으로 평가한다.

    검증기사

 

×

SNU팩트체크는 이렇게 운용됩니다.

×

2018 팩트체크 컨퍼런스

SNU팩트체크는 7월 18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국내 최초로 팩트체크를 주제로 다루는 국제 컨퍼런스인 「2018 팩트체크 컨퍼런스」를 한국언론학회와 공동주최합니다.

‘거짓 정보 시대의 저널리즘(Facing misinformation & disinformation in journalism)’이 대주제인 이번 컨퍼런스에는 미국의 대표적인 정치 팩트체크 기관인 폴리티팩트(PolitiFact)의 창립자이자 퓰리처상 수상자인 빌 아데어 듀크대학교 교수 등 세계적인 팩트체크 전문가들이 참여해 국내 언론인, 학자들과 함께 팩트체크의 첨단 흐름에 대해 논의합니다.

컨퍼런스는 동시통역으로 진행되며, 팩트체크에 관심을 가진 연구자, 언론인, 시민단체 종사자, 일반인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세부 프로그램과 사전등록 등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