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팩트체크 상세보기

HOME > 팩트체크 상세보기
보충 설명

서울대 연구팀이 낸 논문 하나가 국제 학술지에 실렸습니다.코로나19 바이러스에 관련된 논문인데요. 일주일 전 보도가 많이 나왔습니다.'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된 적이 없어도 이미 항체 만들 준비 돼 있다'는 제목인데, 바로 이해가 되시나요?최근 이 보도들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퍼지면서 이런 반응들이 나옵니다."코로나 걸린 적 없는 사람도 항체가 있다면 백신 맞을 필요도 없는 거 아니냐""그런데도 왜 백신 맞으라고 강요하는 거냐" "방역 가이드 바꿔라" 등입니다.

    검증내용

    [검증대상]

    정상인은 코로나19 면역세포가 있어, 백신을 안맞아도 된다?


    [검증내용]

    - 2021년 2월 8일 JTBC 뉴스룸 팩트체크 영상 갈무리 -


    서울대 연구팀이 낸 논문 하나가 국제 학술지에 실렸습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관련된 논문인데요. 일주일 전 보도가 많이 나왔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된 적이 없어도 이미 항체 만들 준비 돼 있다'는 제목인데, 바로 이해가 되시나요?

    최근 이 보도들 소셜미디어 통해 퍼지면서 이런 반응 나옵니다.


    - 2021년 2월 8일 JTBC 뉴스룸 팩트체크 영상 갈무리 -


    "코로나 걸린 적 없는 사람도 항체가 있다면 백신 맞을 필요도 없는 거 아니냐"

    "그런데도 왜 백신 맞으라고 강요하는 거냐" "방역 가이드 바꿔라" 등입니다.

    이 논문, 과연 백신 안 맞아도 된다는 내용이 맞을까요? 아닙니다.

    그렇다면 우리가 1년 넘게 이렇게 괴로워할 이유가 없겠죠. 논문도 어렵고 기사도 어렵지만, 핵심은 이렇습니다.


    - 2021년 2월 8일 JTBC 뉴스룸 팩트체크 영상 갈무리 -


    우리 몸을 바이러스로부터 지키는건 항체입니다. 이 항체 몸에 만들어 두려면 백신을 맞아야 합니다.

    또 하나, 바이러스에 감염된 적이 있다면 항체가 생깁니다.


    - 2021년 2월 8일 JTBC 뉴스룸 팩트체크 영상 갈무리 -


    논문에 따르면 코로나 바이러스 비감염자 10명을 조사해보니 6명에게 특징적인 면역 세포가 있었습니다.

    세포는, 나중에 코로나19에 걸려도 바이러스와 싸우는 항체를 더 잘 만들어내는 효과가 있습니다.

    다만, 이 세포 때문에 코로나19에 안 걸린다는 게 아니고요.


    - 2021년 2월 8일 JTBC 뉴스룸 팩트체크 영상 갈무리 -


    걸리더라도 과거 사스나 메르스 때에 비해 사망자는 적고 경증 환자가 많은 이유를 알려준다는 설명입니다.

    논문 쓴 연구팀에 직접 들어봤습니다.


    [정준호/서울대 의대 생화학교실 교수 : 메르스 바이러스나 사스 바이러스 같은 경우에는 10명 중에서 3명이 돌아가시거든요. 이번 코로나바이러스는 걸려도 돌아가시는 분들의 숫자가 적은 거죠. (면역세포 때문에) 질병의 중증도가 조금 약해질 가능성이 있는 거죠.]


    - 2021년 2월 8일 JTBC 뉴스룸 팩트체크 영상 갈무리 -


    메르스의 경우 치명률이 30%를 넘어가지만, 코로나의 경우 2% 수준이라는 것, 이미 알려져 있죠.

    이 논문은 이런 상황이 왜 일어나는지 답을 줍니다.

    그런데도 논문을 놓고 "백신을 안 맞아도 된다는 뜻"이라는 반응이 나온다고 연구팀에 전했습니다.

    답변을 들어보시죠.


    [정준호/서울대 의대 생화학교실 교수 : 이런 면역세포가 있다고 백신 접종을 안 하는 것은 완전히 큰 오해라고 보셔야 할 것 같습니다. (오히려) 백신 접종을 하셔서 이 세포가 그 항체를 잘 분비할 수 있는 변화가 되게 도와줘야 되고요.]


    [검증결과]

    설명해 드린 서울대 연구팀 논문은 안 맞아도 될 백신을 맞힌다는 음모론, 또 가짜뉴스로 소비되고 있습니다.

    확인 결과 이 연구, 지금의 백신 접종 계획이나 방역 체계와는 아무런 관계가 없습니다.

    검증기사

 

×

SNU팩트체크는 이렇게 운용됩니다.

×

온라인 허위정보 대응 방법

출처: 유럽위원회, FIRST DRAFT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