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팩트체크 상세보기

HOME > 팩트체크 상세보기

발언인 없음

보충 설명

풍력은 태양광과 함께 정부의 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의 핵심축이다. 바람의 힘으로 전기를 생산해 대표적인 친환경 에너지로 꼽힌다. 하지만, 최근 육상풍력이 빠르게 확산하면서 지역 주민들과 갈등을 일으키고 있다. 또 풍력발전단지 조성 지역 대부분이 산줄기, 특히 대간·정맥·지맥 등에 입지해 생태계를 훼손할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이른바 ‘친환경의 역설’이다. 취재팀은 풍력 발전을 둘러싼 논란을 팩트체크했다.

    검증내용

    [검증대상]

    육상풍력발전단지에서 발생하는 소음이 인근주민들의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지 여부


    [검증방식]

    저주파 소음 측정 및 관련 연구보고서 분석


    [검증과정]

    팩트체크①-저주파 소음 피해 있나


    풍력발전단지 인근 주민들이 가장 큰 피해를 호소하는 게 소음이다. 터빈이 돌면서 발생하는 소음이 주민들의 일상생활은 물론 건강까지 영향을 미친다고 주장한다. 실제로 산에 올라 운행 중인 풍력터빈 아래에 서보니 날개가 바람을 가르면서 내는 소리에 위압감이 느껴질 정도였다.


    양구리에서 만난 한 주민은 “풍력발전단지가 들어서고 나서부터는 밤에 소리가 나니까 주민들이 밖에 아예 나오지 않는다”며 “비 오는 날에는 물방울이 튀어서 소리가 더 심하게 난다”고 말했다. 산 넘어 홍계리 주민도 “밤마다 ‘웅웅’하는 소리가 들려서 창문을 닫고 산다”고 했다.


    주민들이 더 걱정하는 건 저주파 소음이다. 저주파 소음이란 주파수 100㎐(헤르츠) 이하의 소리로 사람에게 스트레스를 일으키는 등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풍력터빈처럼 일정한 속도로 회전하는 대형 기계장치에서 주로 발생한다.


    환경부는 2018년 7월 발표한 ‘저주파 소음 관리 가이드라인’에 12.5~80Hz의 주파수 중 어느 한 하나에서도 음압레벨(dB) 기준을 초과하는 경우 저주파 소음의 영향이 있다고 밝혔다. 이는 일반적인 사람의 50%가 불편함을 호소하는 수준이다.


    취재팀은 실제 풍력발전단지에서 얼마나 저주파 소음이 발생하는지 확인하기 위해 정밀 소음측정계로 저주파 소음도를 측정했다. 풍력터빈과 약 50m 떨어진 곳에서 주파수별(12.5~80Hz) 음압레벨을 측정한 결과 주파수별 9개 기준 중 5개(31.5~80Hz)에서 기준치를 초과했다. 당시 풍속은 평균 6m/s였다.


    1㎞ 밖까지 저주파 소음 영향 미쳐


    실제 전국적으로 풍력단지의 저주파 소음을 측정한 데이터를 보면 환경부의 가이드라인을 초과한 곳들이 많았다. 2016년 한국교통대학교 산학협력단이 환경부의 용역을 받아 조사한 ‘국내 풍력발전단지 소음영향조사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전남과 제주 풍력발전단지 6개소는 이격거리 250m 기준 6곳 중 5곳에서, 1㎞ 기준 4곳 중 2곳에서 주파수별 기준을 초과했다. 해당 발전단지 1㎞ 이내의 민가 15곳 중 47%(7곳)에서도 저주파 소음의 영향이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저주파 소음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아직 연구가 부족한 게 현실이다. 1995년 일본 환경청은 저주파 소음으로 인한 피해사례 23건을 분석했는데 2명 중 1명꼴로 압박과 진동을 느꼈으며 초조감, 불면, 두통, 귀, 가슴, 복부의 압박감, 전신 위화감 등의 고통을 호소했다고 밝혔다.


    김범석 제주대 풍력공학부 교수는 “(저주파 소음에 대한) 규정을 두고 그 규정을 초과하게 되면 풍력발전 사업장에 ‘대책을 마련하라’고 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이 있지만 아직은 권고 수준에 머물러 있다”고 지적했다.


    풍력발전 비중이 큰 덴마크의 경우 인근 주민들을 대상으로 장기 추적 연구를 진행했다. 그 결과, 풍력 소음과 당뇨병·출산율·심근경색·뇌졸중 등의 연관성은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다만, 풍력발전단지의 야간 소음이 고령층의 수면과 정신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검증결과]

    따라서 해당 사실은 “대체로 사실”이라 판정할 수 있다.

    검증기사

 

×

SNU팩트체크는 이렇게 운용됩니다.

×

온라인 허위정보 대응 방법

출처: 유럽위원회, FIRST DRAFT

자세히 보기>>